당원소통게시판

개신교를 떠나서 입당의 문호를 널리 개방해야 합니다.

  • 작성자 : 불곰탱이
  • 작성일 : 2022-07-23 23:59:29
  • 분류 : 우리당현수막
  • 조회수 : 159
  • 추천수 : 4


오늘 입당한 신입당원입니다.


바라건대 목소리만 높은 정당이 아니라 원래 정당의 존립목적인 정권획득을 위해 한걸음씩 나아갈 수 있도록 널리 크리스쳔이 아닌 일반국민에게도 문호를 개방하고 먼저 개신교신자만의 정당이라는 틀을 깨어야 한다 생각합니다.


국해의원도 다수 당선시키고 제도권 내의 수권정당으로 거듭 나야 합니다.


먼저 원내교섭단체라도 만들어야 정권획득을 바라볼 수있고 그래야 하느님의 뜻에 합당한 정책도 실현할 수있겠지요.


기독교신자들의 신앙강화와 교류가 우선인 친목회인지, 공직선거 당선과 정권획득이 목표인 정치결사체인 정당인지, 전투이전에 사격을 위한 조준선정열부터 먼저 해야 한다고 믿습니다.


거짓의 산에 매몰된 무고한 대통령의 탄핵에 앞장섰던 이들이 주도하는 무늬만 보수우파당에는 희망이 없다 여겼기에, 극좌천하 5년 그 한번도 경험치 못했던 나라, 두번 다시 겪고 싶지않은 나라가 넌덜머리 나서 다른 대안을 찾아 왔습니다.


역설적으로  우리 국민이  우파정권, 좌파정권에 이어 극좌정권까지 이미 겪었기에  이제 

우리나라도 당당하게 극우임을 내세우는 정당도 나올때가 되었다 생각합니다.


부디 자유통일당이 내가 찾는 올바른 대안 이기를 바랍니다.

추천

네티즌 의견 0

번호
말머리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우리당현수막] (카드뉴스) 문재인 특보출신, 아동성매매 경찰조사 뉴스관리자 2021/08/28 1190 9
공지 [당원소통게시판] 이용안내 [1] 뉴스관리자 2021/08/24 1139 11
공지 홈페이지 회원가입은 당원 가입이 아닙니다. [6] 뉴스관리자 2021/06/22 1451 12
280 [우리당현수막] [ 반일보다는 극일, 승일 ! ] 불곰탱이 2022/09/06 74 3
279 [우리당현수막] [ 민주주의, 산업혁명, 자본주의의 산실 영국의 집권보수당 당수선거 ] 불곰탱이 2022/09/06 108 2
278 [우리당현수막] [ 집권여당에 충고한다 ] 불곰탱이 2022/08/29 86 5
277 [우리당현수막] 지난정부때 미국일본과달리 중국북한처럼 강제치료하고 강제백신 주사해서 한국은 인권후지국으로 인정된거나 마찬가지입니다 ㆍ 포도과자 2022/08/25 128 2
276 [우리당현수막] 광화문 집회 허락해야. 선한일열심 2022/08/24 97 1
275 [우리당현수막] [ 나는 왜 얘를 보면 자꾸 쟤이미지가 오버랩될까 ? ] 불곰탱이 2022/08/22 139 3
274 [우리당현수막] 사드배치/운용에 관한 중국의 공격에 적극적, 능동적, 공세적으로 대응하라 불곰탱이 2022/08/19 148 3
273 [우리당현수막] 국짐당 내홍을 보며 ! [1] 불곰탱이 2022/08/10 132 3
272 [우리당현수막] [ 황룡의 후예 ? 양쯔강 토룡의 후예들, 헛된 중화제일주의 사상의 꿈을 깨라 ] 불곰탱이 2022/08/07 170 5
271 [우리당현수막] [ 당내 분란의 화수분(貨水盆) ! ] 불곰탱이 2022/08/06 115 5
270 [우리당현수막] [ 싸움질에 특화된 투견(鬪犬)들의 개싸움이 정치라더니 ! ] 불곰탱이 2022/08/02 185 5
269 [우리당현수막] [ 보수우파를 기다리는 함정 ! ] 불곰탱이 2022/07/27 133 3
268 [우리당현수막] 민주노총을 때려잡아야 공산화를 막을 수 있다 비느하스 2022/07/26 178 2
* [우리당현수막] 개신교를 떠나서 입당의 문호를 널리 개방해야 합니다. 불곰탱이 2022/07/23 160 4
266 [우리당현수막] [비밀글] 천만서명 링크를 당 홈피에는 걸어 놓을 수 없나요? 발피n돌 2022/07/05 128 0
265 [우리당현수막] 차금법과 같은 학생인권조례폐지서명 [2] 반달공주 2022/06/07 260 0
264 [우리당현수막] 서울시 교육감 후보 단일화해야. 선한일열심 2022/05/23 282 1

당원교육 (동영상/카드뉴스)



정강정책